메뉴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평양미술대 교수들 작품 국내 최초로 공개

URL복사

수원시·전국 남북교류협력 지방정부협의회·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주최
6.15선언, 판문점 선언 등 ‘남북 합의 이행’ 염원하는 남북 미술
백두산, 한라산 등 그린 남북 미술가 23명 작품 전시
6월 29일~7월 18일 남북 미술·사진전 ‘약속’ 개최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수원시가 28일 ‘남북 합의 이행’을 염원하는 남북 미술·사진전 ‘약속’이 6월 29일부터 7월 18일까지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수원시와 전국 남북교류협력 지방정부협의회(상임공동대표 염태영 수원시장)‧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이사장 임종석)이 주최하는 이번 전시회는 6.15 남북공동선언(2000), 10.4 선언(2007), 4.27 판문점 선언(2018), 9월 평양공동선언(2018)의 약속·우정을 담은 전시회다.

 

박계리 국립통일교육원 교수가 총괄 기획한 ‘약속’은 ▲백두산과 한라산의 만남 ▲우정 ▲약속 아카이브 ▲먼저 온 미래 등 4가지 주제로 구성된다.

 

이번 전시회에는 남북 미술가 23명의 작품이 전시된다. 북측 평양미술대학교 교수들의 작품 10점이 국내 최초로 공개된다.

 

‘백두산과 한라산의 만남’에서는 백두산과 천지를 그린 평양미술대학교 교수 강훈영·정현일·박동걸의 작품과 한라산과 백록담 등을 그린 남한 작가(유수·임옥상·전영경·정정엽 등)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우정’은 뮤지션 최고은씨가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활용해 ‘우정’을 주제로 사람들과 나눈 이야기를 바탕으로 노래를 만든 프로젝트 ‘우정의 정원으로’를 영상으로 소개하는 것이다. 최고은씨는 전시회 기간에 ‘우정’을 주제로 새로운 곡을 만드는 프로젝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부록 작가가 작업한 ‘약속 아카이브’는 6.15 남북공동선언, 10.4 선언, 4.27 판문점 선언, 9월 평양공동선언과 관련된 자료·사진·영상·선물 등을 아카이브로 구성한 것이다.

 

‘먼저 온 미래’에서는 남북이 함께하는 한반도 공동체의 모습을 제안한다. 북녘으로 여행을 떠나는 가상의 상황을 설치예술과 회화로 표현한 ‘산맥을 따라’(콜렉티브9229 작품), 남북 경제공동체의 새로운 시작을 염원하며 개성공단 입주기업들이 제작한 상품으로 만든 ‘샹들리에’(무늬만커뮤니티 작품) 등을 볼 수 있다.

 

즉석 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부스인 ‘만남의 우리강산 미래추억 사진관’, 북녘 가야금과 하프로 곡을 연주하는 2채널 영상작품도 마련했다.

 

수원시립아이파크 미술관에서 시작되는 ‘약속’은 전국 도시를 순회하며 개최할 예정이다.

 

전국 남북교류협력 지방정부협의회 상임대표인 염태영 시장은 지난 21일 열린 ‘다시 시작하는 남북합의 이행 토론회’에서 “전시회 ‘약속’이 조만간 평양에서 공동개최 되길 희망한다”고 공개적으로 제안한 바 있다.

 

이날 토론회에서 참석한 임종석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이사장도 “내년 2월 북경동계올림픽이 열리기 전까지 미국 뉴욕과 독일 베를린, 중국 북경 등에서 공동으로 전시행사를 주최하자”고 북측에 제안했다.

 

29일 11시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에서 전시회 개막식이 열린다. 개막식은 염태영 시장, 임종석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이사장의 개회 인사, 박계리 국립통일교육원 교수의 전시·작가 소개 등으로 진행되고 ‘약속’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전시 관련 자세한 내용은 수원시립미술관 홈페이지(https://suma.suwon.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

지방자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경기도교육청, 학생자치회와 함께하는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 운영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경기도교육청이 24일부터 31일까지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학생으로부터 시작하는 평화・통일 주간’을 중점 추진한다. 이는 2020년 시흥청소년교육의회가 제안한 ‘평화・통일의 날’운영 내용을 받아들여 도내 초・중・고 모든 학생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시흥 배곧고등학교 학생자치회와 평화리더반 학생들이 주도해 마련한 ‘평화・통일 주간’내용은 ▲Let’s평화 방탈출, ▲‘하나’된 우리의 이모티콘, ▲행시의 신, ▲유 퀴즈! 온 더 코리아, ▲평화틱톡챌린지이다. 도교육청은 이 밖에도 각종 교수・학습자료와 콘텐츠를 각 학교에 안내해 학교별 교육과정과 연계하고 학생자치회와 동아리 중심으로 평화・통일 주간을 다채롭게 운영토록 했다. 도교육청 강심원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우리 학생들이 기획하고 주도하는 첫 평화ㆍ통일 주간이라는 점에서 올해 평화ㆍ통일 주간의 의미가 더욱 크다”면서, “평화・통일 시대를 열어갈 주체로서 학생들이 삶에서 평화 감수성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통일교육주간은 2013년부터 해마다 5월 넷째 주에 운영해 올해로 9회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