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2021년 상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추진실적 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URL복사

목표액 대비 122.5% 집행,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수원시가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1년 상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추진실적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지난해 상·하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추진실적 평가에서 연이어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던 수원시는 ‘3회 연속 최우수기관 선정’이라는 성과를 이뤄냈다. 최우수기관에 선정된 수원시는 행안부로부터 기관표창을 수여하고, 특별교부세 5500만 원을 지원 받는다.

 

수원시는 신속집행 목표액 6661억 원을 훌쩍 뛰어넘는 8158억 원(목표 대비 122.5%)을 집행해 상반기 목표를 초과 달성했다.

 

수원시는 올해 어려운 재정여건에도 ‘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재정운영 방향으로 설정하고, 가용예산을 상반기에 최대한 집행하기 위해 노력했다.

 

한편, 염태영 수원시장은 지난 1월 “코로나19로 촉발된 경제 위기를 넘어서기 위해 무엇보다 중요한 건 ‘속도’와 ‘타이밍’”이라며 “예산을 상반기에 집중적으로 집행해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조청식 제1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신속집행 추진단’을 중심으로 부서별·사업별 추진 상황을 지속해서 점검하고, 신속집행 부진 부서·사업 대상 맞춤형 보고회를 개최해 해결 방안을 모색하기도 했다.

 

재정이 3억 원 이상 주요사업은 중점적으로 관리했고, 집행률을 높이기 위해 신속집행 가능 예산을 세부적으로 파악해 집행했다.

 

이상균 수원시 예산재정과장은 “수원시 전 공직자의 관심과 노력 덕분에 지난해에 이어 올해 상반기에도 지방재정 신속집행 전국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며 “하반기에도 적극적으로 재정을 운용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전했다.

배너

지방자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경기도교육청, 학생자치회와 함께하는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 운영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경기도교육청이 24일부터 31일까지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학생으로부터 시작하는 평화・통일 주간’을 중점 추진한다. 이는 2020년 시흥청소년교육의회가 제안한 ‘평화・통일의 날’운영 내용을 받아들여 도내 초・중・고 모든 학생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시흥 배곧고등학교 학생자치회와 평화리더반 학생들이 주도해 마련한 ‘평화・통일 주간’내용은 ▲Let’s평화 방탈출, ▲‘하나’된 우리의 이모티콘, ▲행시의 신, ▲유 퀴즈! 온 더 코리아, ▲평화틱톡챌린지이다. 도교육청은 이 밖에도 각종 교수・학습자료와 콘텐츠를 각 학교에 안내해 학교별 교육과정과 연계하고 학생자치회와 동아리 중심으로 평화・통일 주간을 다채롭게 운영토록 했다. 도교육청 강심원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우리 학생들이 기획하고 주도하는 첫 평화ㆍ통일 주간이라는 점에서 올해 평화ㆍ통일 주간의 의미가 더욱 크다”면서, “평화・통일 시대를 열어갈 주체로서 학생들이 삶에서 평화 감수성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통일교육주간은 2013년부터 해마다 5월 넷째 주에 운영해 올해로 9회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