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가사홈서비스' 9년여 동안 3만 7289가구 이용

URL복사

서비스 이용가구 만족도 무척 높아… 6월 이용자 98% 만족
‘YES! 생활민원처리반’이 사회취약계층 가정 찾아가 불편사항 해결
선제적으로 불편사항 해결해주는 ‘찾아가는 가사홈서비스’도 제공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수원시가 23일 2012년 4월 전국 최초로 도입한 ‘가사홈서비스’를 이용한 가구가 지금까지 3만 7289가구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가사 홈서비스는 수원시가 운영하는 ‘YES! 생활민원처리반’이 사회취약계층·다자녀 가정을 찾아가 각종 불편사항을 해결해주는 것으로, 지난 9년 3개월 동안 3만 7289가구에 서비스를 제공했다. 올해는 1836가구가 서비스를 이용했다.

 

서비스를 이용한 시민들의 만족도는 무척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6월 서비스를 이용한 이들의 만족도는 98%(50명 답변)에 이른다.

 

수원시 가사홈서비스는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저소득 홀몸 어르신 등 사회취약계층과 네 자녀 이상 가구가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휴먼콜센터(1899-3300)로 전화해 서비스를 신청하면 전문기술자가 가정을 방문해 불편사항을 해결해준다.

 

전기·전자·배관·소규모 집수리·도배·보일러 등 각 분야 전문기술자들로 이뤄진 YES! 생활민원처리반은 가정을 방문해 전구·콘센트·노후전선 등을 교체해주고, 가전제품을 점검·수리해준다. 배관설비 수리, 에어컨·보일러 점검, 창문틀·타일 보수, 도배 등 갖가지 생활민원을 해결해준다.

 

지난해부터는 동행정복지센터가 추천한 사회취약계층 가정을 방문해 불편 사항을 발굴하고, 선제적으로 불편사항을 해결해주는 ‘찾아가는 가사홈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또한 여름철(6~7월)에는 방충망 설치·에어컨 냉매 충전·해충 방제, 겨울철(11~12월)에는 보일러 점검·단열 작업 등 계절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YES! 생활민원처리반’ 현장 직원들은 “작업 환경이 열악해 힘이 많이 들 때도 있지만, 도움이 필요한 시민들에게 힘이 된다는 생각에 보람을 느낀다”며 “시민들께서 ‘고맙다’고 한 마디 해주시면 더 힘이 난다”고 입을 모았다.

 

수원시 관계자는 “가사홈서비스는 전화 한번으로 불편을 해결하고, 안전 점검까지 받을 수 있어 시민들 만족도가 높다”며 “많은 분이 이용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지방자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경기도교육청, 학생자치회와 함께하는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 운영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경기도교육청이 24일부터 31일까지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학생으로부터 시작하는 평화・통일 주간’을 중점 추진한다. 이는 2020년 시흥청소년교육의회가 제안한 ‘평화・통일의 날’운영 내용을 받아들여 도내 초・중・고 모든 학생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시흥 배곧고등학교 학생자치회와 평화리더반 학생들이 주도해 마련한 ‘평화・통일 주간’내용은 ▲Let’s평화 방탈출, ▲‘하나’된 우리의 이모티콘, ▲행시의 신, ▲유 퀴즈! 온 더 코리아, ▲평화틱톡챌린지이다. 도교육청은 이 밖에도 각종 교수・학습자료와 콘텐츠를 각 학교에 안내해 학교별 교육과정과 연계하고 학생자치회와 동아리 중심으로 평화・통일 주간을 다채롭게 운영토록 했다. 도교육청 강심원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우리 학생들이 기획하고 주도하는 첫 평화ㆍ통일 주간이라는 점에서 올해 평화ㆍ통일 주간의 의미가 더욱 크다”면서, “평화・통일 시대를 열어갈 주체로서 학생들이 삶에서 평화 감수성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통일교육주간은 2013년부터 해마다 5월 넷째 주에 운영해 올해로 9회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