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관내 모든 민간측량업체 18곳 지도·점검

URL복사

경기도에서 수원시로 업무 이관 후 첫 점검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수원시는 30일 10월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관내 모든 민간측량업체를 점검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점검 대상은 공공측량업 3개소, 일반측량업 11개소, 지적측량업 4개소 등 총 18개 업체다.

 

박병규 수원시 토지정보과장을 비롯한 공직자들로 이뤄진 점검반이 측량업체의 전산 등록 사무실을 방문해 실태를 점검한다.

 

측량업 관리시스템 등록 사항을 대조해 측량업 등록기준 유지(기술인력 상시 근무·측량장비 적정 보유) 여부, 등록사항 변경 신고 준수 여부를 확인한다.

 

즉시 시정이 가능한 경미한 위반 사항은 바로 시정하도록 조치하고, 측량업 무단영업·신고지연 등 관련법을 위반한 업체에는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을 할 예정이다.

 

이번 점검은 ‘측량업 관리’가 경기도지사에서 수원시장(대도시시장)으로 업무 이관된(2021년 1월 1일 시행) 후 처음으로 이뤄지는 점검이다. 수원시는 1년에 한 차례 관내 민간측량업체를 점검할 계획이다.

 

수원시는 “측량업체 지도·점검으로 건전한 측량업체를 육성·보호하고, 시민들에게 양질의 측량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배너

지방자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경기도교육청, 학생자치회와 함께하는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 운영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경기도교육청이 24일부터 31일까지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학생으로부터 시작하는 평화・통일 주간’을 중점 추진한다. 이는 2020년 시흥청소년교육의회가 제안한 ‘평화・통일의 날’운영 내용을 받아들여 도내 초・중・고 모든 학생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시흥 배곧고등학교 학생자치회와 평화리더반 학생들이 주도해 마련한 ‘평화・통일 주간’내용은 ▲Let’s평화 방탈출, ▲‘하나’된 우리의 이모티콘, ▲행시의 신, ▲유 퀴즈! 온 더 코리아, ▲평화틱톡챌린지이다. 도교육청은 이 밖에도 각종 교수・학습자료와 콘텐츠를 각 학교에 안내해 학교별 교육과정과 연계하고 학생자치회와 동아리 중심으로 평화・통일 주간을 다채롭게 운영토록 했다. 도교육청 강심원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우리 학생들이 기획하고 주도하는 첫 평화ㆍ통일 주간이라는 점에서 올해 평화ㆍ통일 주간의 의미가 더욱 크다”면서, “평화・통일 시대를 열어갈 주체로서 학생들이 삶에서 평화 감수성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통일교육주간은 2013년부터 해마다 5월 넷째 주에 운영해 올해로 9회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