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메타버스 가상융합플랫폼 전문인력 양성 지원사업 훈련생 모집

성균관대학교와 협력해 이론·실습 교육, 취·창업 연계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수원시가 7일 성균관대학교와 협력해 진행하는 ‘메타버스 가상융합플랫폼 전문인력 양성 지원사업’에 참여할 청년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메타버스 가상융합플랫폼 전문인력 양성 지원사업은 청년들을 대상으로 메타버스(Metaverse) 관련 이론·실전 교육, 전문가 1:1 멘토링 등 프로그램을 진행해 청년들이 실무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하는 실전 중심 교육과정이다. 관련 업계 취·창업도 지원한다.

 

디지털커머스 전문가인 최재붕 교수, 빅데이터·디지털마케팅 전문가 설상훈 교수 등 성균관대 교수와 메타버스 전문가인 권두영 서울미디어대학원대학교 교수, 관련 분야 현업 전문가 등이 강사로 나선다. 사업은 성균관대 산학협력단이 수행한다.

 

교육은 5월 9일부터부터 8월 5일까지 이뤄진다. 메타버스 플랫폼 이론교육이 1개월, 실습과정이 2개월이다.

 

수원시에 주민등록을 한 만 19~34세(1988년 1월~2003년 12월 출생) 청년 또는 수원시 관내 대학 졸업자·졸업예정자가 대상이다. 7일부터 28일 오후 6시까지 일자리 지원사업 통합접수 시스템(https://apply.jobaba.net)에서 신청할 수 있다. 30명을 모집한다.

 

4월 29일 대면 평가 대상자를 발표하고, 5월 4일 대면 평가를 한다. 합격자는 5월 6일 개별 통보한다.

 

수원시는 “메타버스 플랫폼 전문교육으로 디지털 세계관을 갖춘 청년 인력을 양성할 것”이라며 “지역사회 수요 맞춤형 디지털 인력을 양성하고, 업계에 공급해 일자리창출 선순환 모델을 구축하겠다”고 전했다.

배너

지방자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경기도교육청, 학생자치회와 함께하는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 운영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경기도교육청이 24일부터 31일까지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학생으로부터 시작하는 평화・통일 주간’을 중점 추진한다. 이는 2020년 시흥청소년교육의회가 제안한 ‘평화・통일의 날’운영 내용을 받아들여 도내 초・중・고 모든 학생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시흥 배곧고등학교 학생자치회와 평화리더반 학생들이 주도해 마련한 ‘평화・통일 주간’내용은 ▲Let’s평화 방탈출, ▲‘하나’된 우리의 이모티콘, ▲행시의 신, ▲유 퀴즈! 온 더 코리아, ▲평화틱톡챌린지이다. 도교육청은 이 밖에도 각종 교수・학습자료와 콘텐츠를 각 학교에 안내해 학교별 교육과정과 연계하고 학생자치회와 동아리 중심으로 평화・통일 주간을 다채롭게 운영토록 했다. 도교육청 강심원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우리 학생들이 기획하고 주도하는 첫 평화ㆍ통일 주간이라는 점에서 올해 평화ㆍ통일 주간의 의미가 더욱 크다”면서, “평화・통일 시대를 열어갈 주체로서 학생들이 삶에서 평화 감수성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통일교육주간은 2013년부터 해마다 5월 넷째 주에 운영해 올해로 9회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