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수원시 1인 창조기업 지원센터’ 25일까지 2022년 신규 입주 기업 모집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수원시는 1인 창조기업 지원센터(3D프린터 특화형)에 신규 입주할 기업을 4월 25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수원시 1인 창조기업지원센터’(영통구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 4층)는 제조·지식서비스 융합 분야 1인 창조기업을 육성하는 기관이다. 1인 창조기업은 창의성과 전문성을 갖춘 1인 또는 5인 미만 공동사업자로 상시근로자가 없는 업체다.

 

3년 이내에 1인 창조기업을 창업했거나 3개월 이내에 창업할 수 있는 예비창업자(입주일 기준)가 지원할 수 있다.

 

평가를 거쳐 1인 창조기업 10개 사 내외를 선정한다. 입주 기간은 5월 26일부터 2023년 5월 25일까지 1년이고, 연장 평가를 통과하면 입주를 1년 연장할 수 있다(최대 2년).

 

선정된 기업에는 1인실, 2~6인실 독립·공동사무실을 무료로 임차해주고, 공용 복합기·팩스·PC, 유무선 인터넷, 3D프린팅 랩실, 회의실 등을 제공한다.

 

또 ▲전문가 자문(멘토링) ▲투자 유치 IR(투자가 대상 홍보) ▲창업역량 강화 교육 ▲선택형 사업 ▲창업자 네트워킹 ▲글로벌 무역상담회 ▲3D 프린팅 기술교육 등을 지원한다.

 

입주를 희망하는 기업은 입주신청서, 사업계획서 등을 작성해 4월 25일 오후 2시까지 전자우편(hyo596@gsmba.kr)로 제출해야 한다.

 

입주신청서 서식은 수원시 홈페이지(https://www.suwon.go.kr) ‘시정소식’ 게시판에서 ‘창조기업 지원센터’를 검색해 내려받을 수 있다.

 

신청된 기업은 서면·대면 평가를 거쳐 선발하고, 선정된 기업은 14일 이내에 입주계약을 체결한다.

배너

지방자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경기도교육청, 학생자치회와 함께하는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 운영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경기도교육청이 24일부터 31일까지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학생으로부터 시작하는 평화・통일 주간’을 중점 추진한다. 이는 2020년 시흥청소년교육의회가 제안한 ‘평화・통일의 날’운영 내용을 받아들여 도내 초・중・고 모든 학생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시흥 배곧고등학교 학생자치회와 평화리더반 학생들이 주도해 마련한 ‘평화・통일 주간’내용은 ▲Let’s평화 방탈출, ▲‘하나’된 우리의 이모티콘, ▲행시의 신, ▲유 퀴즈! 온 더 코리아, ▲평화틱톡챌린지이다. 도교육청은 이 밖에도 각종 교수・학습자료와 콘텐츠를 각 학교에 안내해 학교별 교육과정과 연계하고 학생자치회와 동아리 중심으로 평화・통일 주간을 다채롭게 운영토록 했다. 도교육청 강심원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우리 학생들이 기획하고 주도하는 첫 평화ㆍ통일 주간이라는 점에서 올해 평화ㆍ통일 주간의 의미가 더욱 크다”면서, “평화・통일 시대를 열어갈 주체로서 학생들이 삶에서 평화 감수성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통일교육주간은 2013년부터 해마다 5월 넷째 주에 운영해 올해로 9회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