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2022년 목공 체험 프로그램’참여자 모집

URL복사

탁자·의자·보석함 등 제작…11월까지 수원시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신청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수원시는 나무를 활용해 다양한 생활용품을 제작해보는 ‘2022년 목공 체험 프로그램’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목공 체험 프로그램은 송죽동 만석공원 내 ‘수원시 목공 체험장’에서 일상에서 사용할 수 있는 수납함·의자·도마 등 생활용품을 만들어보는 프로그램이다.

 

11월까지 대면·비대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대면 프로그램(매주 화·수·목·금·토, 오전·오후)은 협탁(침대 옆에 놓는 작은 탁자), 의자, 사이드 테이블(ㄷ자 형태의 테이블) 등을 제작해보는 수시(당일 체험)·정기 프로그램(4주 과정)으로 운영된다.

 

비대면 프로그램은 수강생이 체험꾸러미 수령 후 수원시 목공체험장 블로그(https://blog.naver.com/suwonwoodwork)에 게시된 제작 영상을 보며 참여할 수 있다. 수원이(캐릭터) 상자, 보석함, 나무 쟁반 등을 제작할 수 있다.

 

수원시에 거주하는 초등학교 4학년 이상 시민이 참여할 수 있고, 대면 프로그램은 회당 7~15명, 비대면 프로그램은 회당 1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11월까지 참여자를 수시로 모집(체험일 2일 전까지 신청)하고, 체험비·재료비는 생활용품마다 다르다.

 

수원시 홈페이지(www.suwon.go.kr) ‘분야별 정보→교육→통합예약시스템’에서 희망하는 목공 체험 프로그램을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수원시 홈페이지 ‘시정소식’에 게시된 ‘대면/비대면 목공체험 프로그램 모집 안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수원시는 “일상에서 사용할 물품을 직접 제작할 수 있는 목공 체험 행사를 마련했다”며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문의: 031-228-4559, 수원시 생태공원과 생태문화팀.

배너

지방자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경기도교육청, 학생자치회와 함께하는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 운영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경기도교육청이 24일부터 31일까지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학생으로부터 시작하는 평화・통일 주간’을 중점 추진한다. 이는 2020년 시흥청소년교육의회가 제안한 ‘평화・통일의 날’운영 내용을 받아들여 도내 초・중・고 모든 학생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시흥 배곧고등학교 학생자치회와 평화리더반 학생들이 주도해 마련한 ‘평화・통일 주간’내용은 ▲Let’s평화 방탈출, ▲‘하나’된 우리의 이모티콘, ▲행시의 신, ▲유 퀴즈! 온 더 코리아, ▲평화틱톡챌린지이다. 도교육청은 이 밖에도 각종 교수・학습자료와 콘텐츠를 각 학교에 안내해 학교별 교육과정과 연계하고 학생자치회와 동아리 중심으로 평화・통일 주간을 다채롭게 운영토록 했다. 도교육청 강심원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우리 학생들이 기획하고 주도하는 첫 평화ㆍ통일 주간이라는 점에서 올해 평화ㆍ통일 주간의 의미가 더욱 크다”면서, “평화・통일 시대를 열어갈 주체로서 학생들이 삶에서 평화 감수성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통일교육주간은 2013년부터 해마다 5월 넷째 주에 운영해 올해로 9회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