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시그니처 디퓨저 ‘LAKE BLUE(레이크 블루)’ 방향제 개발

‘혁신이 전통인 수원, 물을 품은 도시 수원’이미지를 고유의 향으로 구현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수원시가 5일 ‘수원의 향기’를 담은 시그니처 디퓨저 ‘LAKE BLUE(레이크 블루)’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지난 1일 출시된 LAKE BLUE는 도시 브랜드를 고급화하고, ‘문화도시’ 이미지를 구축하기 위해 수원시가 자체 개발한 디퓨저(실내용 방향제)다.

 

수원시는 ‘혁신이 전통인 수원, 물을 품은 도시 수원’이라는 이미지를 고유의 향으로 구현했다. ‘호수와 바람을 품은 자연의 촉촉함과 경쾌하고 행복한 추억을 담은 향’이라는 의미로 ‘LAKE BLUE’라는 이름을 붙였다. 원료는 바질, 연꽃, 은방울꽃, 백단향나무(샌들우드) 등이다.

 

LAKE BLUE는 수원시청 관광과와 수원화성기념품샵에서 구매할 수 있다. 소비자들 반응이 좋으면 판매 매장을 확대해 관광기념품 판매점에서도 판매할 예정이다. 가격은 3만 8000원이다.

 

수원시는 지난 8월 22~26일 수원시 직원과 청사 방문객을 대상으로 시향회를 열었다. 조사 결과, 향에서 느껴지는 분위기로는 ‘생기있고 청량한 느낌’(235표, 42%)이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고, ‘은은하고 평화로운 느낌’(214표, 38%)이 뒤를 이었다.

 

LAKE BLUE의 향과 가장 잘 어울리는 수원관광명소로는 ‘방화수류정’(214표, 45%)과 ‘광교호수공원’(159표, 33%)을 선택한 시민이 많았다.

 

수원시는 보도자료를 통해 “수원의 향기를 담은 ‘LAKE BLUE’가 수원에서의 소중한 추억을 오래 기억할 수 있는 매개체가 되고, 관광객들과 시민들에게 행복을 선사하길 바란다”며 “트렌드를 반영한 실용적인 관광기념품을 지속해서 개발해 수원 관광을 활성화하겠다”고 전했다.

배너

지방자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경기도교육청, 학생자치회와 함께하는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 운영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경기도교육청이 24일부터 31일까지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학생으로부터 시작하는 평화・통일 주간’을 중점 추진한다. 이는 2020년 시흥청소년교육의회가 제안한 ‘평화・통일의 날’운영 내용을 받아들여 도내 초・중・고 모든 학생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시흥 배곧고등학교 학생자치회와 평화리더반 학생들이 주도해 마련한 ‘평화・통일 주간’내용은 ▲Let’s평화 방탈출, ▲‘하나’된 우리의 이모티콘, ▲행시의 신, ▲유 퀴즈! 온 더 코리아, ▲평화틱톡챌린지이다. 도교육청은 이 밖에도 각종 교수・학습자료와 콘텐츠를 각 학교에 안내해 학교별 교육과정과 연계하고 학생자치회와 동아리 중심으로 평화・통일 주간을 다채롭게 운영토록 했다. 도교육청 강심원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우리 학생들이 기획하고 주도하는 첫 평화ㆍ통일 주간이라는 점에서 올해 평화ㆍ통일 주간의 의미가 더욱 크다”면서, “평화・통일 시대를 열어갈 주체로서 학생들이 삶에서 평화 감수성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통일교육주간은 2013년부터 해마다 5월 넷째 주에 운영해 올해로 9회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