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우리 동네에 꼭 필요한 사업 시민이 직접 제안”

시민참여예산 제안사업 공모…6월 말까지 신청·접수

 

[뉴스클리어 = 김황남 기자] 세종특별자치시가 내년도 예산편성 과정에 시민참여를 통한 시민주권 특별자치시를 실현하기 위해 오는 6월 말까지 ‘2020년 시민참여예산 제안사업 공모’를 실시한다.

시민참여예산 제안사업은 시민이 예산편성 과정에 직접 참여해 우리 동네와 세종시민에게 필요한 사업을 제안하고 선정하는 제도다.

이번 공모는 시민들이 일상생활에서 꼭 필요하다고 느끼는 사업을 내년도 예산에 반영해 시정 참여의 성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으로, 세종시민, 세종시 소재 직장인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제안 공모 분야는 동네의 작은 생활불편 해소부터 안전, 복지, 도로, 교통, 문화·예술, 환경 등 시민의 생활에 꼭 필요한 모든 분야다.

사업제안은 15일부터 오는 6월 30일까지 시청 홈페이지, 우편, 팩스 및 시청 예산담당관실 또는 읍·면·동주민센터 방문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제안된 사업은 시 담당부서와 읍면동별 예산협의회, 시민참여예산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내년도 예산편성에 반영된다.

시는 시민참여예산제의 시민 이해도를 높이고 참여를 활성화하기 위해 시민참여예산 아카데미, 시민참여예산위원 워크숍 등의 교육을 확대 실시하고, 찾아가는 시민 홍보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양완식 예산담당관은 “시민참여예산제도는 우리 지역에 필요한 사업의 제안부터 심사, 선정까지 시민이 직접 참여해 예산을 편성하는 제도”라며 “시민이 행복해질 수 있는 사업들이 다수 제안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지방자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경기도교육청, 학생자치회와 함께하는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 운영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경기도교육청이 24일부터 31일까지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학생으로부터 시작하는 평화・통일 주간’을 중점 추진한다. 이는 2020년 시흥청소년교육의회가 제안한 ‘평화・통일의 날’운영 내용을 받아들여 도내 초・중・고 모든 학생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시흥 배곧고등학교 학생자치회와 평화리더반 학생들이 주도해 마련한 ‘평화・통일 주간’내용은 ▲Let’s평화 방탈출, ▲‘하나’된 우리의 이모티콘, ▲행시의 신, ▲유 퀴즈! 온 더 코리아, ▲평화틱톡챌린지이다. 도교육청은 이 밖에도 각종 교수・학습자료와 콘텐츠를 각 학교에 안내해 학교별 교육과정과 연계하고 학생자치회와 동아리 중심으로 평화・통일 주간을 다채롭게 운영토록 했다. 도교육청 강심원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우리 학생들이 기획하고 주도하는 첫 평화ㆍ통일 주간이라는 점에서 올해 평화ㆍ통일 주간의 의미가 더욱 크다”면서, “평화・통일 시대를 열어갈 주체로서 학생들이 삶에서 평화 감수성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통일교육주간은 2013년부터 해마다 5월 넷째 주에 운영해 올해로 9회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