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문 대통령, 헌법재판관 공백 우려..문형배, 이미선 후보자 임명 재가

[서울 = 박기덕 기자] 중앙아시아 3개국 국빈방문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우즈베키스탄에서 이미선, 문형배 헌법재판관 후보자의 임명을 19일 낮 12시 40분 전자결재를 통해 임명을 재가했다.

 

 

청와대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은 헌법재판관의 공백을 하루라도 발생하는 것을 막기 위해 두 헌법재판관 후보자 임명을 결재했다"고 짧게 밝혔다.

 

문 대통령은 지난 16일 국회에서 1차 보고서가 불발된 후 두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를 18일까지 재 송부해 달라고 국회에 요청했었다.

 

그러나 전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두 후보자에 대한 청문경과보고서 채택은 자유한국당의 강력 반발과 민주당의 퇴장으로 최종 불발되고 말았다.

 

이번 문 대통령의 헌법재판소 두 재판관 임명에 따라서 헌법재판소의 업무 공백은 막을 수 있게 됐지만, 자유한국당의 강력 반대에도 임명이 이루어져 앞으로 국정 운영에 큰 차질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배너

지역

더보기

공공정책

더보기
국토부, 타워크레인․지게차 등 건설기계 안전교육 본격 시행...5개 기관 지정
[뉴스클리어 = 김황남 기자] 국토교통부는 건설기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관련 협회 및 단체 등 5개 기관을 건설기계조종사 안전교육기관으로 지정하고 타워크레인, 지게차, 불도저 등 건설기계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교육을 시행해 나간다. 이번 안전교육기관 선정은 작년 10월부터 총 16개 비영리 법인ㆍ단체 등으로부터 신청을 받아, 서류 및 현장심사를 거쳐 교육 시설ㆍ인력 등이 적합한 5개 기관을 최종 지정했다고 밝혔다. 건설기계 조종사 안전교육은 타워크레인 전복ㆍ붕괴 등 잇 다른 건설기계 사고를 방지하고자, 작년 10월 건설기계관리법 시행규칙 개정때 만들어졌다. 교육내용은 건설기계의 구조, 작업안전 및 재해예방 등으로 일반건설기계, 하역기계 두 가지 과정으로 진행되며, 건설기계 면허(총 19종) 보유자는 3년마다 받아야 한다. 다만, 경과조치로 첫 교육을 받는 시기는 건설기계 조종사 면허발급일이 ’09.12.31일 이전인 경우는 2020년까지, 면허발급일이 ’10.1.1부터 ’14.12.31일인 경우는 2021년까지, 면허발급일이 ’15.1.1일 이후인 경우는 2022년까지 교육을 받아야 한다. 이번에 지정을 받은 교육기관은 오는 2월 12일경부터 수강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