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산시 국내 첫 악기도서관 ‘소리울도서관’ 7월 22일 개관

기도서관 1천여대 악기와 2만여 자료 구비
학생 1인1악기 음악 통한 문예체 인성교육 체계화

[경기남부 = 박기덕 기자] 오산시는 악기를 대여하고 체험하며 온몸으로 음악적 감성을 키우는 국내 첫 본격 악기 도서관 ‘소리울도서관’이 오는 7월 22일 문을 연다고 밝혔다.

 

 

소리울도서관은 오산시 일곱 번째 도서관으로 오산시 경기대로 102-25에 부지면적 4,624㎡, 연면적 2,995㎡,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자리 잡았다. 악기도서관에 걸맞게 건물 외관은 기타 모양을, 주차장 외벽은 책 모양으로 형상화하였다.

 

소리울도서관은 악기를 책처럼 대여하는 본격적인 악기 도서관으로 국악기, 세계의 악기, 전자악기 등 180여종 1,000여대를 구비하고 사전 예약한 오산시민들에게 대여한다. 또한 일반 도서관서비스와 함께 음악 전문서적과 악보 등 음악과 관련한 다양한 자료를 구비해 예술분야 취미활동과 학습 등을 지원한다.

 

지하1층 악기 전시‧체험‧대여관은 국악기, 세계의 악기, 전자악기 등 180여종 1천여대의 악기를 구비하고 전시악기를 체험할 수 있는 전시 체험관과 소리(악기)를 빌려주는 맞춤형 대여관으로 구성했다.

 

지상1층은 음악 전문서적과 악보 등 개관도서 2만여권을 보유한 자료실, 카페와 작은 연주홀 등이 들어서 다채로운 음악행사를 진행하고 항상 음악이 흐르는 도서관 분위기를 조성한다.

 

지상 2~3층은 배움터 및 음악감성 공간으로 소리울아트리움, 두드림홀, 음악동아리실, 음악강좌실, 녹음실, 편집실, 보컬실, 국악실, 연습실 등을 구성하였다. 특히 소리울아트리움은 교육‧음악‧문화 기능을 복합적으로 융합한 신개념 문화공간으로 다양한 문화 혜택을 시민들에게 제공한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소리울도서관은 교육도시 오산 학생들의 1인1악기 교육에서 나아가 오산 시민들의 1인1악기 연주를 지원하는 최고의 거점이 될 것”이라며 “전국 최초의 악기도서관에서 행복한 문화를 향유하며 오산시의 문화적 품격과 삶의 질이 높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소리울도서관은 개관과 함께 음악 예술교육으로 시민참여학교, 청소년 만능뮤지션 기획단, 음악동아리 활동 등 학생 프로그램(미래인재교육) 및 시민들의 1인1악기 연주 활성화를 위한 악기실기강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고 주말상설프로그램으로 시민들에게 힐링을 줄 수 있는 ‘음악이 흐르는 도서관’ 콘서트도 진행된다.

 

소리울도서관은 7월 22일 개관식을 가진 뒤 7월 23일부터 정상운영(평일 09:00~22:00, 주말 09:00~18:00)에 들어간다. 악기대여는 소리울도서관 홈페이지(http://www.osanlibrary.go.kr/soriul/main.do)에서 사전예약한 시민들에게 악기별로 소정의 대여료를 받고 빌려준다. 또한, 연습실, 음악동아리실 등 대관은 오산백년시민대학(https://www.osan.go.kr/osanedu/)에서 사전예약제로 운영한다.

 

소리울도서관 이용과 관련한 궁금한 사항은 중앙도서관(☎031-8036-6670)으로 문의하면 된다.

 

배너

지역

더보기

공공정책

더보기
사랑의열매, ‘힘내라! 대한민국 나눔캠페인’ 시작
[뉴스클리어 = 박기덕 기자]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과 소상공인 등을 돕기 위해 대국민 기부 참여 캠페인 ‘힘내라! 대한민국 나눔캠페인’을 시작했다. 이번 캠페인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기 침체와 실업률 증가로 발생되는 이웃들의 경제적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고, 지속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사랑의열매는 기존 저소득 가구뿐만 아니라 일시적 소득 상실로 생계가 곤란한 소상공인과 실직자 등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이웃으로 코로나19 지원 대상을 넓히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새롭게 발생되는 복지 사각지대의 다양한 위기가정을 돕고자 나섰다. 캠페인을 통해 모인 기부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및 위기 가정의 긴급 생계비, 주거비, 교육비, 양육비, 의료비 등에 지원될 예정이다. ‘힘내라! 대한민국 나눔캠페인’은 지역의 소상공인, 실업자, 위기가정을 돕기 위해 지난 4월 27일부터 전국 사랑의열매 17개 시·도에서 일제히 캠페인을 시작했다. 사랑의열매는 홈페이지 ‘힘내라! 대한민국 나눔캠페인’ 특별 페이지를 통해 지역별 재난 기본소득 기부·급여 나눔·커피값 기부 등의 참여 방법을 안내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