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울문화재단-까사미아, ‘신당창작아케이드’ 창작환경 개선 협력

공예·디자인 레지던시인 ‘신당창작아케이드’에 고가의 대형 가마 지원
예술가 지원하는 공공기관과 실질적 지원 가능한 민간기업 인프라 만난 대표 사례
“앞으로도 민-관협력 확대해 청년 예술가 창작환경의 실질적 개선 위한 노력할 것”

[뉴스클리어 = 김경원 기자] 서울문화재단은 주거공간 브랜드인 까사미아와 함께 공예·디자인 창작 레지던시인 신당창작아케이드의 청년 예술가가 더 나은 창작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전문설비를 제공했다.

신당창작아케이드는 2009년 서울중앙시장 신당지하쇼핑센터 안에 위치한 57개의 빈 점포를 리모델링해 조성된 공예·디자인 전문 창작 공간이다. 예술가들에게 안정적 창작 활동을 지원하고 인근 지역주민에게는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매년 공모를 통해 입주작가를 선정해서 운영하고 있다.

올해 서울문화재단과 사회공헌 활동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은 까사미아는 신세계그룹의 리빙&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열악한 창작 여건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청년 예술가들이 작업 활동을 꾸준히 이어갈 수 있도록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지원 방안을 꾸준히 모색해왔다.

이번 지원은 도예나 조각 등 입체적인 창작 활동을 주로 하는 신당창작아케이드 입주 예술가의 특성을 고려해 개인의 비용으로 마련하기 어려운 대형 가마를 비치하는 등 더 나은 창작활동을 위한 작업환경을 직접적으로 개선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서울문화재단과 까사미아의 메세나 업무 협업은 예술가를 지원하고 있는 공공기관의 강점과 실질적인 환경 개선을 제공할 수 있는 민간기업의 인프라가 만난 대표적인 사례다.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는 “우리 재단은 예술인의 창조적인 작품 활동과 시민의 폭 넓은 문화예술경험을 위해 다양한 지원 방법을 끊임없이 고민해왔다”며 “까사미아와 협약을 비롯해 앞으로도 더욱 많은 민간 기업과 함께 청년 예술가들의 창작환경이 실질적으로 개선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지역

더보기

공공정책

더보기
GS25, 지역경제 활성화와 소비심리 증진 위해 서울시와 손잡고 업무협약 체결
[뉴스클리어 = 박기덕 기자] GS25가 서울시와 손을 잡고 지역 경제 활성화 및 소상공인 결제 수수료 절감을 위해 나섰다. GS25과 서울시는 지난 10일 오후 2시 ‘서울 사랑 상품권 이용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서울특별시청에서 진행된 이번 MOU에는 조윤성 GS리테일 사장과 김성기 GS25 편의점지원부문장, 서정협 서울시 행정1부시장, 서성만 노동민생정책관 등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참석자들은 MOU에 앞서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 지원과 경제 활성화를 위한 협력 증진을 위해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MOU에서는 서울 사랑 상품권 유통 활성화를 위한 홍보 활동,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품권 소비 프로모션 활동 지원 등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체결된 MOU를 통해 소비자와 가장 가까운 곳에 있는 편의점을 통한 지역 상품권 사용처 홍보 활동 강화, 지역사랑 상품권의 결제 편리성으로 보다 실질적인 소비 진작 효과를 볼 것으로 전망된다. 이 협약식에 앞서 GS25에서 지난 1월부터 모바일형 지역사랑 상품권인 제로페이 결제 서비스 도입, 홍보 등을 진행했으며 이로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