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컬 소셜라이징 호스텔 운영사 ‘베드라디오’, 성공적 도외 진출

전주 일퍼센트그룹 소유의 일퍼센트호스텔 위탁경영계약 체결, 도외 진출 1호점
베드라디오 브랜드와 연계하여 브랜드 마케팅 추진 예정

[뉴스클리어 = 임헌강 기자] ㈜베드라디오가 지난 10월 전주의 일퍼센트그룹과 1%호스텔의 위탁경영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베드라디오는 로컬 소셜라이징 호스텔 ‘베드라디오 동문’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계약을 통해 ㈜베드라디오는 일퍼센트그룹이 소유하고 있는 ‘1%호스텔’의 브랜드 마케팅, 인력관리, 예약관리 등의 업무 지원 내용을 포함한 위탁경영을 맡고, 일퍼센트그룹은 ‘1%호스텔’의 운영을 향후 5년간 베드라디오에 위임한다.

‘1%호스텔’은 현재 총 6층으로 도미토리와 개인실을 합해 약 130명이 머무를 수 있는 규모이다. 전주 한옥마을이 도보로 5분 거리에 위치하며, 전동성당, 풍남문, 전주 남문시장 등이 인근에 있어 관광객들이 상시 머문다.

베드라디오는 ‘베드라디오 동문’ 운영을 통해 구축한 로컬 소셜라이징 호스텔의 경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이번 달부터 가격관리와 예약 채널 최적화를 위한 업무를 시작했으며, 향후 2개월간의 브랜드 리뉴얼 기간을 거쳐 공간 및 운영관리시스템 등을 재정비한다. 이와 함께 주변의 관광요소를 활용한 로컬 기반 투어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있다.

일퍼센트그룹과의 계약은 베드라디오의 첫 도외 진출로, 이는 제주의 호스텔 운영의 성공사례가 타 지역으로 확장해 나갈 수 있는 가능성을 보여준 긍정적 신호로 볼 수 있다.

베드라디오는 지난해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로부터 시드머니 투자금 3000만 원을 유치하였다. 이후 4월 제주시 탐라문화광장 인근의 옛 동문게스트하우스를 리모델링하여 ‘베드라디오 동문’을 개장하고, 10월 기준으로 객실 가동률 85%를 기록하며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러닝 클럽, 롱보드 클럽 등 제주의 로컬 커뮤니티와 연계하여 여행객에게 다양한 커뮤니티 경험을 제공하고, 1층 라운지를 지역민에게 개방하여 지역민과 자연스레 어울려 교류할 수 있는 공간으로 운영 중이다.

또한 ‘베드라디오 동문’ 인근의 ‘베드라디오 옥림’을 내년 3월 개장을 목표로 준비 중이며, 의류, 액세서리 제품 판매를 통한 브랜드 캠페인을 계획하고 있다. 판매 계획 중인 굿즈로는 티셔츠, 후드티셔츠, 스마트폰케이스, 양말 등이 있다.

김지윤 베드라디오 대표는 “로컬 소셜라이징 호스텔을 표방하는 베드라디오 도외 진출 1호점으로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전주 한옥마을 인근에 자리하게 되어 굉장히 의미가 있다고 본다”면서 “이를 기반으로 베드라디오의 장점인 소셜라이징이 가능한 호스텔 비즈니스 모델 확장의 기반으로 삼고자 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배너

지역

더보기

공공정책

더보기
GS25, 지역경제 활성화와 소비심리 증진 위해 서울시와 손잡고 업무협약 체결
[뉴스클리어 = 박기덕 기자] GS25가 서울시와 손을 잡고 지역 경제 활성화 및 소상공인 결제 수수료 절감을 위해 나섰다. GS25과 서울시는 지난 10일 오후 2시 ‘서울 사랑 상품권 이용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서울특별시청에서 진행된 이번 MOU에는 조윤성 GS리테일 사장과 김성기 GS25 편의점지원부문장, 서정협 서울시 행정1부시장, 서성만 노동민생정책관 등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참석자들은 MOU에 앞서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 지원과 경제 활성화를 위한 협력 증진을 위해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MOU에서는 서울 사랑 상품권 유통 활성화를 위한 홍보 활동,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품권 소비 프로모션 활동 지원 등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체결된 MOU를 통해 소비자와 가장 가까운 곳에 있는 편의점을 통한 지역 상품권 사용처 홍보 활동 강화, 지역사랑 상품권의 결제 편리성으로 보다 실질적인 소비 진작 효과를 볼 것으로 전망된다. 이 협약식에 앞서 GS25에서 지난 1월부터 모바일형 지역사랑 상품권인 제로페이 결제 서비스 도입, 홍보 등을 진행했으며 이로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