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국정교과서에 두 번이나 실린 이연분 시인, 시집 ‘한밤중의 돌고래 쇼’ 펴내

[뉴스클리어 = 김경원 기자] 충남 보령에서 태어나 한국문인협회 평생교육원 시낭송과 교수로 활동 중인 이연분 시인이 세 번째 시집 ‘한밤중의 돌고래 쇼’를 펴내 문단의 주목을 받고 있다.

이연분 시인은 마음가짐이 정갈한 사람이다. 남을 험담하거나 말을 옮기지 않고, 늘 밝은 모습으로 웃어주는 사람이다. 불의 앞에서는 굽힐 줄 모르는 선비의 기개가 있고, 남의 어려움 앞에서는 함께 감내하는 따스한 정이 있는 천상 여자다.

표제작이 된 ‘한밤중의 돌고래 쇼’는 남편의 이야기다. 그녀의 남편은 지금 시력을 잃어가는 중이라고 한다. 생각만 해도 가슴을 도려내는 듯하다. 술 취한 채 잠들어 고래소리를 내는 남편을 보고 이 시인은 남편이 그녀에게 잡혀와 수족관에 살고 있는 돌고래로 읽는다. 하얀 배를 드러내 생의 파도를 일으켜야만 하는 우리네 남편들, 세상 아내들을 대표해서 그걸 알아주는 이연분 시인이 고맙기도 하다.

이연분 시인은 이 시집 속의 ‘시인의 말’을 통하여 “남편이 시력을 잃어 조기 퇴직을 했다. 늦은 나이에 공부한다는 핑계로 모든 것에 소홀했다. 아직은 청춘이라고 말할 나이에 이 눈부신 세상을 볼 수 없는 남편에게 속죄하듯 이 시집을 바친다”며 남편에 대한 미안함을 피력하며 순애보를 전하고 있다.

김순진 문학평론가는 이연분 시인의 시를 두고 “이연분 시인이 써내고 있는 대부분의 시편들에서 일관되게 보이고 있는 현상은 추상어들의 이미지화다. 알레고리 기법을 통해 추상을 이미지화하고, 거기에서 은유를 생산해내는 것은 매우 고도의 시적 기술이다. 이연분 시인은 인간의 삶을 형성하는 자식과 부부, 부모와 고향 같은 긴 알레고리 속에 자신을 포함시킨다. 때문에 이연분의 알레고리는 그 상세함에서 은유보다 길게 지속되고 더 충만한 의미를 담고 있다”고 평했다.

이연분 시인은 2002년 월간 ‘문학세계’로 등단해 현재 한국문인협회 평생교육원 시낭송과 교수, 한국문인협회 낭송문화위원, 한국현대시인협회 낭송위원회 부위원장, 뜨락예술문학회 회장, 분꽃시낭송회 회장 등으로 활동 중이며 특히 한국방송통신대학교 국어국문학과 서울지역학생회 학생회장으로 2월에 졸업을 앞두고 있다. 2004년에는 천상병문학제에서 귀천시낭송가 선정패를 받았으며, 2005년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소년중앙일보 주최 통일문화제에서 낭송부문 대상을 수상하며 시낭송가로서의 자질을 인정받고 문단에서 활발한 시낭송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2011년에는 국정교과서 초등학교 6학년 과정 ‘생활의 길잡이’에 ‘내가 가야 할 길’이 수록되었고, 2018년 국정교과서 초등학교 3학년 과정 ‘도덕’ 교과서에 ‘작은 약속’이 수록되어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고 있다. 그동안 시집 ‘그대의 마음에 물들고 싶다’, ‘뼛속의 붉은 시’를 펴낸 바 있다.
배너

지역

더보기

공공정책

더보기
국토부, 타워크레인․지게차 등 건설기계 안전교육 본격 시행...5개 기관 지정
[뉴스클리어 = 김황남 기자] 국토교통부는 건설기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관련 협회 및 단체 등 5개 기관을 건설기계조종사 안전교육기관으로 지정하고 타워크레인, 지게차, 불도저 등 건설기계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교육을 시행해 나간다. 이번 안전교육기관 선정은 작년 10월부터 총 16개 비영리 법인ㆍ단체 등으로부터 신청을 받아, 서류 및 현장심사를 거쳐 교육 시설ㆍ인력 등이 적합한 5개 기관을 최종 지정했다고 밝혔다. 건설기계 조종사 안전교육은 타워크레인 전복ㆍ붕괴 등 잇 다른 건설기계 사고를 방지하고자, 작년 10월 건설기계관리법 시행규칙 개정때 만들어졌다. 교육내용은 건설기계의 구조, 작업안전 및 재해예방 등으로 일반건설기계, 하역기계 두 가지 과정으로 진행되며, 건설기계 면허(총 19종) 보유자는 3년마다 받아야 한다. 다만, 경과조치로 첫 교육을 받는 시기는 건설기계 조종사 면허발급일이 ’09.12.31일 이전인 경우는 2020년까지, 면허발급일이 ’10.1.1부터 ’14.12.31일인 경우는 2021년까지, 면허발급일이 ’15.1.1일 이후인 경우는 2022년까지 교육을 받아야 한다. 이번에 지정을 받은 교육기관은 오는 2월 12일경부터 수강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