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한국청소년연맹, 전국 교사 대상 ‘유네스코 문화유산’ 전통문화 기능과정연수 실시

[뉴스클리어 = 박기덕 기자] 한국청소년연맹은 지난 14일부터 17일까지 4일간 하이서울유스호스텔과 서울, 구리, 수원 일원에서 전국의 초중등 교원 40명을 대상으로 ‘2020년도 청소년지도자 전통문화 기능과정연수’를 실시했다.

이번 연수는 일선 교사들이 조선시대 궁궐과 왕릉의 훌륭함과 우수성에 대해 올바로 알고 청소년들에게 올바른 지식과 역사의식을 심어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연수는 3박 4일간 이론과 현장견학 및 실습으로 구성되어 조선의 궁궐과 왕릉, 종묘, 수원화성 등 유네스코 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우리 전통문화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통해 그 우수성을 발견하도록 하고 이를 학생들에게 전파하여 교육적인 효과를 높였다.

한국청소년연맹 황경주 사무총장은 “전통문화활동은 한국청소년연맹의 8대 활동 중 하나이며, 이를 계승 발전시키는 것은 연맹의 활동목표이기도 하다”며 “이 연수를 통해 청소년들에게 우리나라 전통문화에 대한 우수성을 알리고, 청소년들이 올바른 역사인식을 바탕으로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청소년연맹은 1월 둘째주에도 전국의 지도교사 39명을 대상으로 청소년지도자 전문성과 청소년 욕구에 따른 현장형 활동 프로그램 개발능력 향상을 위해 ‘청소년지도자 전문, 교수단과정’ 연수를 진행하는 등 교사의 자기계발을 위한 다양한 연수를 제공하고 있다.
배너

지역

더보기

공공정책

더보기
국토부, 타워크레인․지게차 등 건설기계 안전교육 본격 시행...5개 기관 지정
[뉴스클리어 = 김황남 기자] 국토교통부는 건설기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관련 협회 및 단체 등 5개 기관을 건설기계조종사 안전교육기관으로 지정하고 타워크레인, 지게차, 불도저 등 건설기계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교육을 시행해 나간다. 이번 안전교육기관 선정은 작년 10월부터 총 16개 비영리 법인ㆍ단체 등으로부터 신청을 받아, 서류 및 현장심사를 거쳐 교육 시설ㆍ인력 등이 적합한 5개 기관을 최종 지정했다고 밝혔다. 건설기계 조종사 안전교육은 타워크레인 전복ㆍ붕괴 등 잇 다른 건설기계 사고를 방지하고자, 작년 10월 건설기계관리법 시행규칙 개정때 만들어졌다. 교육내용은 건설기계의 구조, 작업안전 및 재해예방 등으로 일반건설기계, 하역기계 두 가지 과정으로 진행되며, 건설기계 면허(총 19종) 보유자는 3년마다 받아야 한다. 다만, 경과조치로 첫 교육을 받는 시기는 건설기계 조종사 면허발급일이 ’09.12.31일 이전인 경우는 2020년까지, 면허발급일이 ’10.1.1부터 ’14.12.31일인 경우는 2021년까지, 면허발급일이 ’15.1.1일 이후인 경우는 2022년까지 교육을 받아야 한다. 이번에 지정을 받은 교육기관은 오는 2월 12일경부터 수강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