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울시, '2020년 제1회 공무원 시험' 6월 지방직 9급 시험과 병합 실시

1회 선발 예정인원 650명 2회 시험의 동일직급, 동일직류 선발 인원에 합산해 선발

[뉴스클리어 = 서울] 최서윤 기자 = 서울시는 4월로 연기했던 2020년 제1회 공무원 임용 필기시험을 6월 13일(토) 전국 공통으로 실시되는 제2회 지방직 시험과 병합하여 실시하기로 했다.

 

〈제1·2회 서울시 공무원임용시험 일정〉

 

 

이번 병합실시 결정과 관련하여 서울시는 코로나19의 해외유입 등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고 서울시 시험은 지역제한이 없이 전국 응시생이 서울로 이동하여 시험을 보기 때문에 자칫 수험생간 감염 시 전국으로 확산될 수도 있다는 점을 고려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제1회 선발 인원은 사회복지, 일반토목, 간호직 등 총 650명으로 6월13일 시행 예정인 제2회 지방직 정시험의 동일직동일직급·동일직류 선발인원과 합산하여 선발할 예정이다.

 

시험일정 등 기타 변경되는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인터넷원서접수센터 (gosi.seoul.g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편, 제1회 공무원 시험은 전년도 미채용 인원과 돌봄sos 사업 추진을 위한 사회복지 및 간호직 등 추가 채용 시험으로 당초 3월21일 시행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확산에 따라서 4월로 1차 연기된 바 있다.

배너

지역

더보기

공공정책

더보기
여주시,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신규사업 시행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여주시는 코로나19 여파로 2020년 도자기축제 취소 등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도자업체의 경영위기 극복과 가격경쟁력의 사유로 값싼 멜라민 소재의 저품질 플라스틱 식기를 사용하고 있는 지역 일반음식점 환경개선을 위해 신규 사업으로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사업을 전면 시행한다. 도자업체에는 판로확보를, 일반음식점을 운영하는 소상공인에게는 구입비 지원을, 창업예정인 사업자에게는 창업비용 절감을, 관광객에게는 위생적인 도자식기 사용을, 여주시로서는 도자기 우수성 홍보효과를, 모두가 수혜자로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철저한 준비과정을 통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사업은 2019년 하반기, 여주시 도자문화산업 진흥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이 개정되면서 지원근거를 마련했고 관련 단체들과의 협의와 조정을 통해 2020년 6월 첫 지원대상자를 공개경쟁으로 선발하며 자세한 사항은 여주시 홈페이지 공고란을 참고하면 된다. 지원대상자는 여주시 관내 일반음식점을 운영하는 사업자로 (창업예정인 사업자도 포함) 구입비 한도액 3백만원중 80%를 여주시가 부담하고 소상공인 사업자 부담율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