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예스킨, 대구시청에 안티비바플러스·안티코아리 등 기부… “대구 시민 여러분, 힘내세요”

 

 

[뉴스클리어 = 박기덕 기자] 건강기능식품과 화장품 전문업체인 예스킨은 지난 3월 23일 코로나19로 인해 힘들어하는 대구를 위해 안티비바플러스 외 4종의 제품 총 8만292개를 약국 및 예스킨의 이름으로 대구시청에 전달했다.

평소 사회공헌활동에 많은 관심을 두고 실천하고 있는 예스킨은 국민 건강을 위해 최일선 현장에서 밤낮없이 환자 치료에 여념이 없는 의료진과 봉사자의 건강관리 등에 도움을 주기 위해 이번 기부를 진행했다. 기부 물품인 면역력 증진에 도움을 주는 안티비바플러스는 물 없이도 간편하게 먹을 수 있어 바쁜 의료진들이 먹기에 적합한 제품이다.

앞서 예스킨은 2월 26일 ‘안티비바플러스’ 3600개를 1차 기부한 바 있으며, 예스킨의 제품을 취급하는 약국에서도 예스킨의 착한 기부 소식을 듣고 제품 기부에 동참하겠다는 행렬이 이어졌고, 예스킨은 각 약국에서 기부 참여하는 제품과 동일한 수량만큼 기부하는 ‘1+1’ 기부 행사를 개최하였다. 예스킨과 전국 약사들의 마음을 모아 기부한 제품은 코로나19로부터 국민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최선의 노력 중인 현장에 사용될 예정이다.

류형준 예스킨 대표는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쉴 틈 없이 애쓰고 있는 모든 의료진과 봉사자분들께 진심으로 존경과 감사의 뜻을 표한다”며 “이번 사태가 하루빨리 진정되어 대구 지역은 물론 전 국민이 다시 예전의 활기찬 일상으로 돌아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예스킨은 지난해 11월 NGO단체인 온해피에 자사제품인 ‘써클포유’를 후원하였으며, 유소년 축구클럽과 업무협약을 맺어 유소년 건강관리에도 도움이 된 바 있다. 궁극적으로 모든 사람이 질병의 고통에서 벗어나기를 바라며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는 예스킨과 약사들에게 감사의 박수를 보내며, 앞으로도 국민 건강을 위해 치유의 길에 앞장서는 예스킨이 되기를 희망해 본다.

배너

지역

더보기

공공정책

더보기
여주시,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신규사업 시행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여주시는 코로나19 여파로 2020년 도자기축제 취소 등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도자업체의 경영위기 극복과 가격경쟁력의 사유로 값싼 멜라민 소재의 저품질 플라스틱 식기를 사용하고 있는 지역 일반음식점 환경개선을 위해 신규 사업으로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사업을 전면 시행한다. 도자업체에는 판로확보를, 일반음식점을 운영하는 소상공인에게는 구입비 지원을, 창업예정인 사업자에게는 창업비용 절감을, 관광객에게는 위생적인 도자식기 사용을, 여주시로서는 도자기 우수성 홍보효과를, 모두가 수혜자로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철저한 준비과정을 통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사업은 2019년 하반기, 여주시 도자문화산업 진흥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이 개정되면서 지원근거를 마련했고 관련 단체들과의 협의와 조정을 통해 2020년 6월 첫 지원대상자를 공개경쟁으로 선발하며 자세한 사항은 여주시 홈페이지 공고란을 참고하면 된다. 지원대상자는 여주시 관내 일반음식점을 운영하는 사업자로 (창업예정인 사업자도 포함) 구입비 한도액 3백만원중 80%를 여주시가 부담하고 소상공인 사업자 부담율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