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착한가격업소’ 맞춤형 인센티브 지원

착한가격업소가 원하는 인센티브 사전 조사 후 업종별로 맞춤형 품목 지원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수원시가 물가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동참하는 ‘착한가격업소’ 47개소에 ‘맞춤형 인센티브’를 지원했다.

 

 

수원시는 착한가격업소가 원하는 인센티브를 사전에 조사한 후 지난 21일부터 28일까지 업종별로 맞춤형 품목을 지원했다.

 

외식 업소에는 주방용세제와 앞치마·앞접시·국그릇·청결가위, 이·미용업소에는 드라이기·수건·헤어커트기, 세탁업소에는 세제를 지원했다.

 

정부와 지방자치단체는 소비자 물가를 안정시키고, 물가 인상을 억제하는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저렴한 가격 ▲청결한 가게 운영 ▲친절한 서비스 제공 등 기준에 부합하는 업소를 ‘착한가격업소’로 지정해 지원하고 있다.

 

수원시는 11월 중으로 착한가격업소 47개소에 소독·방역 서비스도 지원할 계획이다. 업소의 위생 환경과 해충 발생 현황을 진단한 후 친환경 살충·살균 소독제를 이용해 소독·방역을 시행할 예정이다.

 

수원시는 보도자료를 통해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저렴한 가격으로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착한가격업소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올해 8월 5일 자로 ‘수원시 착한가격업소 지원 및 관리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배너

지방자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경기도교육청, 학생자치회와 함께하는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 운영
[뉴스클리어 = 경기] 박기덕 기자 = 경기도교육청이 24일부터 31일까지 ‘2021년 평화ㆍ통일 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학생으로부터 시작하는 평화・통일 주간’을 중점 추진한다. 이는 2020년 시흥청소년교육의회가 제안한 ‘평화・통일의 날’운영 내용을 받아들여 도내 초・중・고 모든 학생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시흥 배곧고등학교 학생자치회와 평화리더반 학생들이 주도해 마련한 ‘평화・통일 주간’내용은 ▲Let’s평화 방탈출, ▲‘하나’된 우리의 이모티콘, ▲행시의 신, ▲유 퀴즈! 온 더 코리아, ▲평화틱톡챌린지이다. 도교육청은 이 밖에도 각종 교수・학습자료와 콘텐츠를 각 학교에 안내해 학교별 교육과정과 연계하고 학생자치회와 동아리 중심으로 평화・통일 주간을 다채롭게 운영토록 했다. 도교육청 강심원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우리 학생들이 기획하고 주도하는 첫 평화ㆍ통일 주간이라는 점에서 올해 평화ㆍ통일 주간의 의미가 더욱 크다”면서, “평화・통일 시대를 열어갈 주체로서 학생들이 삶에서 평화 감수성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통일교육주간은 2013년부터 해마다 5월 넷째 주에 운영해 올해로 9회째